우리 준영이 사진

Posted by Alvin You
2014.03.13 13:31 그녀&개똥이

2014년 2월 3일 13시 25분에 태어난 유준영

아빠,엄마는 우리 준영이를 너무너무 사랑한단다. 지금은 지구별에 적응한다고 잠도 못 자고

토하고 힘들어 해서 엄마가 걱정이 많단다.

어서 빨리 지구별에 적응해서 엄마,아빠랑 행복한 나날들 만들어 가자꾸나.

 

사랑해 준영아~

 

-38일째 되는날 아빠가

 

 

저작자 표시
신고

'그녀&개똥이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신생아 장 마사지  (0) 2014.03.13
첫 사고 ㅋㅋㅋ  (0) 2014.03.13
우리 준영이 사진  (0) 2014.03.13
결혼 2주년  (0) 2013.10.16
개똥이 엄마 입원  (0) 2013.10.12
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